엑소스템텍, 암 엑소좀 억제제 임상 본격화(더벨)

최종 수정일: 9월 28일



엑소좀 기반 치료제 개발 전문 바이오 벤처인 엑소스템텍이 암 엑소좀 억제제를 활용한 임상에 돌입한다. 내년 하반기 기술특례를 통한 코스닥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는 만큼 귀추가 주목된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엑소스템텍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자사의 암 엑소좀 저해제 파이프라인과 면역항암제(면역관문억제제) ‘키트루다’의 병용 임상시험계획(IND)을 승인받았다. 임상은 국내에서 병용 1·2a상으로 진행되며 유효성과 일정 수준의 안전성을 함께 검증한다.


이번 임상은 키트루다에 재발성 또는 불응성을 보이는 진행성 고형암 환자가 대상이다. 서울성모병원 종양내과 강진형 교수가 임상을 주관하는 연구 책임자다. 엑소스템텍의 항암제 파이프라인인 ‘EST-SFX-T(개발명)’와 키트루다를 환자군에 병용 투여했을 때 암 치료 효과가 높아지고 일정 수준의 안전성을 입증하는 것이 이번 임상의 주안점이다.


기사 자세히보기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손상된 연골조직 재생 및 통증 억제 효능 노리는 'EST-P-EXO1' 바이오 벤처 엑소스템텍이 국내 최초로 엑소좀 기반 치료제의 국내 임상시험계획(IND) 신청에 나섰다. 21일 엑소좀 기반 치료제 개발 전문기업 엑소스템텍은 골관절염 치료제 후보물질 'EST-P-EXO1'(CARTISOME®)의 국내 임상 1상 진행을 위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임상시험계획